식품저널 인터넷식품신문
식품저널뉴스농수축산
지난해 원양어업 생산량 43만6천톤 4% 감소생산액은 3% 증가…가다랑어ㆍ오징어 가격 상승 영향
이지현 기자  |  ljh0705@food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14  09:43:22
트위터 페이스북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2017년 원양어업 전체 생산량은 전년보다 4.0% 감소했으나, 생산액은 오히려 3.2%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해수부, 원양어업 통계조사 결과

지난해 국내 원양어업 생산량은 43만5870톤으로 2016년보다 4.0% 감소했으나, 가다랑어와 오징어 가격 상승으로 생산액은 3.2% 증가한 1조1127억원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해양수산부는 2017년 국내 원양업체의 생산ㆍ수출 현황과 경영실태 등을 조사한 결과를 14일 발표했다.

2017년 원양어업 전체 생산량은 전년보다 4.0% 감소했으나, 생산액이 오히려 3.2% 증가한 것은 태평양과 인도양의 어장환경이 악화되면서 원양어업 생산량의 46.6%를 차지하는 가다랑어 생산량이 전년보다 16.9% 줄고, 가다랑어와 오징어 가격이 상승했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오징어는 2016년 어획량이 2만톤으로, 2015년 어획량의 13.3% 수준으로 급격하게 감소한 바 있다. 2017년에는 2016년 어획량의 2배 이상을 어획(4만6614톤)하며 회복세를 보였으나, 평년수준(11만4000톤)에는 미치지 못했다.

2017년 주요 어종별 생산 현황 (단위 : M/T, 백만원)

           구분

생산량

생산금액

전체

435,870

1,112,710

 

가다랑어

203,092

364,028

황다랑어

66,189

204,028

눈다랑어

20,697

122,972

오징어

46,614

185,715

명태

22,420

23,878

기타

28,404

157,585

전체 수출량은 주요 수출어종의 생산량 감소로 전년보다 13.8% 감소한 19만1747톤을 기록했다. 수출액은 42.0%(수출량 64.5%)의 비중을 차지하는 가다랑어 어가 상승 등으로 인해 7.0% 증가한 5368억9400만원을 기록했다.

주요 어종별 수출 현황 (단위 : M/T, 백만원)

구분

 

수출량

수출금액

'16년

'17년

증가율

'16년

'17년

증가율

전체

222,377

191,747

-13.8%

501,958

536,894

7.0%

 

가다랑어

143,228

123,686

-13.6%

190,146

225,125

18.4%

황다랑어

29,827

35,788

20.0%

64,097

89,763

40.0%

눈다랑어

4,685

6,203

32.4%

25,470

21,234

-16.6%

오징어

7,268

2,251

-69.0%

17,016

6,474

-62.0%

이빨고기

1,654

1,712

3.5%

53,117

60,572

14.0%

전갱이

4,864

1,103

-77.3%

2,932

650

-77.8%

기타

30,851

21,004

-31.9%

149,180

133,076

-10.8%

국내 원양업체는 2016년 40개사에서 2017년 39개사(중견기업 8개사, 중소기업 31개사)로 1개사가 감소했다. 어선 수는 참치연승어선과 오징어채낚기어선이 증가하면서 2016년보다 2척 늘어난 211척으로 조사됐다.

원양어업 종사자는 9990명으로 2016년보다 3.4% 증가했는데, 중견기업들이 사업을 확장하면서 고용이 증가함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원양어업 종사자 중 선원은 6248명으로, 2016년보다 2.2% 증가했다.

국내 원양업체 경영실태는 2016년보다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주요 품목의 가격 상승뿐만 아니라 일부 중견기업의 사업 확장, 투자 증가 등으로 매출액('16. 3조4863억원→'17. 3조9012)과 자산('16. 4조179억원→'17. 4조2708억원) 모두 증가했고, 부채비율('16. 97.5%→'17. 90.9%)과 차입금 의존도('16. 20.7%→'17. 18.7%)는 모두 2016년보다 낮아진 것이 확인됐다.

< 저작권자 © 식품저널 인터넷식품신문 food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이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식품저널 TV 
최근인기기사
1
5천 가구 소비자 분석한 식품 브랜드 1위 ‘오뚜기’
2
[현장] Cafe Show 2018 서울카페쇼
3
[손세근의 CS칼럼] 29. 식품 제조현장을 뛰는 여성 CEO 스토리
4
[한 눈에 보는 신상품] 롯데제과 가바 함유 초콜릿 외(11월 2~8일)
5
식품제조분야에 소개하는 스웨덴 혁신기술
6
식료품제조업, 성장성ㆍ수익성 하락…안정성은 개선
7
‘훈연’만 한 돼지목살의 유형은?
8
양산 소재 농가 계란서 동물용의약외품 성분 검출
9
[신설법인] 11월 2~8일
10
[신간] 주방관리론 : 주방설계부터 주방경영관리까지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인터넷식품신문(Food News)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22호  |  등록일 : 2005.08.12  |  발행인·편집인 : 강대일
발행소 :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88, IT프리미어타워 1102호 (주)식품저널  |  사업자등록번호 : 207-81-50264
대표전화 : 02)3477-7114  |  팩스 : 02)3477-5222  |  독자센터 : help@foodnews.co.kr  |  발행연월일 : 2005.08.12
고객정보관리책임자 : 윤영아(foodinfo@foodnews.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대일  |  이용약관
Copyright © 2011 식품저널 인터넷식품신문 food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foodinfo@food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