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품저널 foodnews
식품저널뉴스기획/핫이슈
한ㆍ중 FTA 3년차, 곡물 수입 줄고 과채ㆍ가공ㆍ축산물은 늘어농축산물 수출 오히려 감소…사드 갈등 등 영향, 수출선 다변화해야
이지현 기자  |  ljh0705@food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2.20  10:46:40
트위터 페이스북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한ㆍ중 FTA 3년차 중국산 과일ㆍ채소류 수입액은 기타채소, 김치, 기타과실(가공), 마늘, 양파 등의 수입 증가로 FTA 발효 전 평년보다 12.5% 증가했으며, 전년보다는 2.9%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농경연, 한ㆍ중 FTA 발효 3년 농축산물 교역 동향 분석

한ㆍ중 FTA가 발효된 지 3년차인 올해 들어 10월까지 중국산 농축산물 수입액은 36.2억 달러로 발효 전 평년보다 오히려 1.8% 감소했으며, 우리 농축산물 수출액도 1.2% 감소했다. 중국산 전체 농축산물 수입 감소는 곡물과 임산물 수입 감소에 따른 것으로 분석됐으며, 당초 농업계의 우려대로 과일ㆍ채소, 가공식품, 축산물은 수입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한ㆍ중 FTA 3년차 중국산 농축산물 수입액 발효 전 평년보다 1.8% 감소
20일 한국농촌경제연구원에 따르면, 한ㆍ중 FTA 3년차인 올해 1~10월 중국산 농축산물 수입액은 36.2억 달러로 발효 전 평년보다 1.8% 감소했다. 이에 따라 우리나라 전체 농축산물 수입에서 중국산이 차지하는 비중은 13.0%로 발효 전 평년보다 0.6%p, 전년보다는 0.9%p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부류별로는 곡물과 임산물 수입액은 FTA 발효 전 평년보다 감소한 반면, 과일ㆍ채소, 가공식품, 축산물은 증가했다.

곡물 수입액은 쌀, 참깨, 땅콩, 대두 등의 수입 감소로 FTA 발효 전 평년보다 29.1% 감소했으며, 2016년보다는 2.0% 감소했다.

과일ㆍ채소류 수입액은 기타채소, 김치, 기타과실(가공), 마늘, 양파 등의 수입 증가로 FTA 발효 전 평년보다 12.5% 증가했으며, 전년보다는 2.9% 증가했다.

축산물 수입액은 기타동물성유지, 닭고기, 펩톤 등의 수입 증가로 FTA 발효 전 평년보다 8.0% 증가한 반면, 전년보다는 0.6%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주요 수입 증가 품목은 기타동물성유지(518.5%), 닭고기(48.6%), 펩톤(25.4%), 조란(450.1%) 등이다.

중국산 농축산물 수입 특혜관세 활용률 전년보다 9.1%p 상승한 72.0%
한ㆍ중 FTA 발효 3년차 중국산 농축산물의 FTA 수입 특혜관세 활용률(FTA 특혜관세 적용이 가능한 FTA 대상품목 중 원산지증명서를 첨부하여 수입한 금액)은 72.0%로 발효 2년차(62.9%)보다 9.1%p 상승했다.

2017년 중국으로부터의 농축산물 수입액 중 FTA 대상품목의 수입액은 12.2억 달러이며, 그중 FTA 특혜관세를 활용한 수입액은 8.8억 달러였다.

수입규모가 100만 달러 이상인 품목 중 FTA 수입 특혜관세 활용률이 90% 이상인 품목은 옥수수박(100.0%), 수수(100.0%), 땅콩(99.9%), 도라지(99.1%), 도토리(97.5%), 조(96.0%), 커피(95.6%) 혼합조제식료품(91.8%) 등이었다. 이 중에서 조, 도토리, 혼합조제식료품의 수입 특혜관세 활용률은 발효 2년차보다 각각 23.3%p, 14.3%p, 9.9%p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 중국 농축산물 수출액 발효 전 평년보다 1.2% 감소
한ㆍ중 FTA 발효 3년차 대 중국 농축산물 수출액은 8.8억 달러로 발효 전 평년보다 1.2%, 2년차보다는 3.1% 감소했다.

발효 3년차 우리나라 전체 농축산물 수출에서 중국이 차지하는 비중은 발효 전 평년보다 2.4%p, 전년보다는 1.5%p 하락한 것으로 조사됐다.

부류별로 살펴보면, 가공식품, 축산물, 임산물 수출은 FTA 발효 전 평년보다 감소한 반면, 곡물과 과일ㆍ채소 수출은 증가했다.

가공식품 수출액은 주요 수출 품목인 자당, 홍삼, 비스킷, 커피조제품 등의 수출 감소로 FTA 발효 전 평년보다 0.8% 감소했다.

축산물은 기타양모ㆍ조수모 등 가죽, 축산 유아용조제식료품, 소시지 등의 수출액 감소로 FTA 발효 전 평년보다 11% 감소했다.

곡물의 수출액은 대두박, 밀, 감자, 땅콩, 기타곡물 등의 수출 증가로 인해 FTA 발효 전 평년보다 175.8%, 전년보다는 37.4%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과일ㆍ채소의 경우 과실혼합물, 기타과실, 채소종자, 기타화초, 기타감귤류 등의 수출액 증가로 FTA 발효 전 평년보다 42.4% 증가했다.

한ㆍ중 FTA 발효 3년차 대 중국 수출 농축산물의 FTA 특혜관세 활용률은 43.8%로 발효 2년차(29.6%)보다 14.2%p 상승했다.

대 중국 농축산물 수출 특혜관세 활용률 전년보다 14.2%p 상승한 43.8%
2017년 우리나라의 대 중국 농축산물 수출액은 8.8억 달러이며, 그중 FTA 특혜관세를 활용한 수출액은 3.8억 달러로 집계됐다.

수출규모가 10만 달러 이상인 품목 중 FTA 수출 특혜관세 활용률이 70% 이상인 품목은 보리(98.1%), 돼지고기(96.3%), 홍삼조제품(91.7%), 대두박(82.0%), 오미자(78.3%), 토마토(70.4%) 등이었으며, 그 중에서 대두박, 돼지고기, 토마토의 수출 특혜관세 활용률은 발효 2년차보다 각각 56.6%p, 39%p, 33.9%p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농경연은 “중국과 사드 갈등에서 볼 수 있듯이 통상 외적인 요인이 우리 농축산물 수출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으므로, 이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서는 수출선을 다변화하고 수출상품 다각화할 필요가 있다”고 분석했다. 또, “중국이 일본에 이은 2대 농축산물 수출 대상국으로 전체 농축산물 수출시장의 약 15%를 차지하는 상황에서 앞으로 최근 부상하고 있는 아세안 회원국 등의 신흥시장으로 수출을 확대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중국산 농축산물 부류별 수입액 동향
                                                                                         (단위 : 백만 달러, %)

구분

발효 전 평년
(ʼ11 ~ ʼ15)
(A)

발효 전

발효 후 이행

증감률

’13

’14

’15

2년차(ʼ16)
(B)

3년차(ʼ17)
(C)

발효 전 대비
(C/A)

2년차 대비
(C/B)

전체 합계

3,690

3,923

3,939

3,649

3,570

3,624

-1.8

1.5

농산물

2,016

2,263

2,113

1,970

2,009

2,067

2.6

2.9

- 곡물

664

905

775

570

480

470

-29.1

-2.0

- 과일ㆍ채소

563

563

516

579

616

634

12.5

2.9

- 가공식품

790

795

822

821

913

963

21.9

5.6

축산물

154

146

162

164

167

166

8.0

-0.6

임산물

1,482

1,514

1,664

1,516

1,394

1,390

-6.2

-0.3

주 1) 곡물은 곡류, 기타 곡식류, 두류, 서류, 전분, 박류, 채유종실의 소계, 과일ㆍ채소는 과실, 채소, 화훼, 버섯류(농산물), 기타 산식물의 소계, 가공식품은 농산물 소계에서 곡물과 과일ㆍ채소를 제외한 값
2) 발효 전 평년은 2011~2015년의 최대
최소를 제외한 올림픽 평균임.
3) 연도별 수입 자료는 1월부터 10월까지의 누적치임.
자료 : 한국무역통계진흥원

對 중국 농축산물 부류별 수출액 동향
                                                                                         (단위 : 백만 달러, %)

구분

발효 전 평년
(ʼ11 ~ ʼ15)
(A)

발효 전

발효 후 이행

증감률

’13

’14

’15

2년차(ʼ16)
(B)

3년차(ʼ17)
(C)

발효 전 대비
(C/A)

2년차 대비
(C/B)

전체 합계

889

913

896

891

907

879

-1.2

-3.1

농산물

660

676

662

642

675

677

2.5

0.3

- 곡물

3

2

4

5

6

9

175.8

37.4

- 과일ㆍ채소

55

57

62

85

108

79

42.4

-27.5

- 가공식품

594

617

596

552

560

589

-0.8

5.2

축산물

124

121

139

162

150

111

-11.0

-26.1

임산물

97

115

95

88

83

92

-5.2

10.9

주 1) 곡물은 곡류, 기타 곡식류, 두류, 서류, 전분, 박류, 채유종실의 소계, 과일ㆍ채소는 과실, 채소, 화훼, 버섯류(농산물), 기타 산식물의 소계, 가공식품은 농산물 소계에서 곡물과 과일ㆍ채소를 제외한 값
2) 발효 전 평년은 2011~2015년의 최대
최소를 제외한 올림픽 평균임.
3) 연도별 수출 자료는 1월부터 10월까지의 누적치임.
자료 : 한국무역통계진흥원

< 저작권자 © 식품저널 food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이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시중 유통 모든 새싹보리 분말 제품 조사
2
스타벅스, 중장년층 리스타트 지원
3
미국 식품시장에서 주목해야 할 키워드 HOME
4
식품진흥원, HMR기술센터 착공…사업비 45억 투입
5
장출혈성대장균 식중독 예방하려면?
6
[신상품] 롯데푸드 ‘떠먹는 쾌변’, SPC삼립 ‘미트로드’, 샘표 ‘건강즙’ 외
7
오리온, 상반기 매출 13% 증가 1조549억
8
오리온, ‘제주용암수’ 러시아 수출
9
[신설법인] 7월 24~30일
10
[손세근의 CS칼럼] 50. 식품 소비기한 표시제 도입에 관하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식품저널(Food News)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0022호  |  등록일 : 2005.08.12  |  발행인·편집인 : 강대일
발행소 :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88, IT프리미어타워 1102호 (주)식품저널  |  사업자등록번호 : 207-81-50264
대표전화 : 02)3477-7114  |  팩스 : 02)3477-5222  |  독자센터 : help@foodnews.co.kr  |  발행연월일 : 2005.08.12
고객정보관리책임자 : 윤영아(foodinfo@foodnews.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대일  |  이용약관
Copyright © 2011 식품저널 food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foodinfo@food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