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품저널 인터넷식품신문
식품저널뉴스외식산업
가온ㆍ라연, 2년 연속 미쉐린 3스타 받아미쉐린, ‘미쉐린 가이드 서울 2018’ 공개
윤영아 기자  |  duddk@food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1.08  13:34:36
트위터 페이스북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미쉐린 가이드 서울 2018 선정 스타 레스토랑 셰프들과 관계자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앞쪽 가운데 왼쪽부터 한불상공회의소 회장 다비드 피에르 잘리콤, 프랑스 한국대사 파비앙 페논, 미쉐린 가이드 인터내셔널 디렉터 마이클 엘리스, 한국관광공사 강성길 본부장

3스타 2곳2스타 4곳1스타 18곳 선정

한식 레스토랑 ‘가온(Gaon)’과 ‘라연(La Yeon)’이 2년 연속 미쉐린 3스타 레스토랑에 이름을 올렸다. 모던 한식을 선보이고 있는 ‘정식당(Jungsik)’과 스시 레스토랑 ‘코지마(Kojima-Sushi)’는 1스타에서 2스타로 올라섰다.

   
▲ 미쉐린 가이드 서울 2018

미쉐린은 8일 발간한 미쉐린 가이드 서울의 두 번째 에디션 <미쉐린 가이드 서울 2018>을 통해 175개 선정 레스토랑들을 공개했다. 2018 에디션에는 3스타 레스토랑으로 2곳이 선정됐으며, 2스타는 4곳, 1스타는 18곳이 선정됐다.

한식 레스토랑 ‘가온’과 ‘라연’은 지난해 한국 최초의 미쉐린 3스타를 받은 데 이어 올해도 미쉐린 3스타로 선정됐다.

지난해 1스타에서 올해 2스타로 올라선 ‘정식당’은 서울과 뉴욕의 레스토랑에서 임정식 셰프만의 독창적이고 혁신적인 감각으로 세계에 한국 요리를 소개한 점을 높이 평가 받았다. 임정식 셰프는 김밥, 비빔밥, 구절판, 보쌈 등에서 영감을 얻은 독특한 요리를 선보이고 있다.

18곳의 1스타 레스토랑 중 4곳은 올해 처음 스타를 받았다. ‘익스퀴진(Exquisine)’은 장경원 셰프의 창의성을 바탕으로 한 독창적인 요리를 제공한다. 이 레스토랑은 점심과 저녁 모두 세트 메뉴를 내고 있으며, 정원에서 직접 키운 허브를 사용한다.

1스타 레스토랑에 처음으로 이름을 올린 ‘도사(Dosa)’는 해외 교포인 백승욱 셰프가 고향인 한국에 뿌리를 둔 창의적이고 현대적인 요리를 선보이고 있다.

마이애미 노부에서 경력을 쌓은 신창호 셰프의 한국식 비스트로 ‘주옥(Joo Ok)’도 1스타를 받았다.

   
▲ 환영사를 하고 있는 미쉐린 가이드 인터내셔널 디렉터 마이클 엘리스

이와 함께 1스타에 새롭게 오른 ‘테이블 포 포(Table for Four)’는 김성운 셰프가 제철 해산물을 사용한 유로피안 요리를 선보이고 있다.

미쉐린 가이드 서울 2018은 스타 레스토랑과 함께 총 48개 레스토랑을 ‘빕 구르망(Bib Gourmand)‘으로 선정했다. 빕 구르망은 3만5000원 이하의 합리적인 가격에 훌륭한 음식을 제공하는 레스토랑으로 올해 선정된 48곳 중 17곳이 새로 선정된 레스토랑이다.

미쉐린 가이드 인터내셔널 디렉터 마이클 엘리스(Michael Ellis)는 “미쉐린 가이드의 리스트가 새로 순위에 진입한 레스토랑들 덕분에 더욱 풍부해질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미쉐린 가이드 서울 2018 스타 레스토랑

3스타 : 요리가 매우 훌륭하여 특별히 여행을 떠날 가치가 있는 레스토랑
△가온(한식) △라연(한식)

2스타 : 요리가 훌륭하여 찾아갈 만한 가치가 있는 레스토랑
△곳간(한식) △권숙수(한식) △정식당N(코리안 컨템퍼러리) △코지마N(스시)

1스타 : 요리가 훌륭한 레스토랑
△다이닝 인 스페이스(프렌치 컨템퍼러리) △도사N(이노베이티브) △라미띠에(프렌치) △리스토란테 에오(이탤리언 컨템퍼러리) △밍글스(코리안 컨템퍼러리) △발우공양(사찰음식) △보트로 메종(프렌치) △비채나(한식) △스와니예(이노베이티브) △알라 프리마(이노베이티브) △유 유안(중식) △익스퀴진N(이노베이티브) △제로 콤플렉스(이노베이티브) △주옥N(코리안 컨템퍼러리) △진진(중식) △큰기와집(한식) △테이블 포 포N(유럽피안 컨템퍼러리) △품(한식)

*N 올해 새로 선정된 곳

< 저작권자 © 식품저널 인터넷식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윤영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식품저널 TV 
최근인기기사
1
매일유업, 식품업계 최초 ‘사코페니아’ 전문 연구소 설립
2
내년부터 시행되는 PLS, 가공식품도 동일하게 적용
3
‘농약허용물질목록관리제’ 전면 시행 대비 1670농약 등록 추진
4
김치, 인플루엔자 바이러스 억제 효과 확인
5
6만원에 파는 와인, 알고 보니 수입가격은 5천원
6
롯데제과, ‘맘스베이커리 과일잼 쿠키’ 2종
7
소규모 주류 제조, 식품접객업 영업허가 안 받아도 된다
8
서울우유, 생초콜릿 ‘브리엘’ 4종
9
[신설법인] 2월 9~15일
10
aT 사장에 이병호 전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사장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인터넷식품신문(Food News)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22호  |  등록일 : 2005.08.12  |  발행인·편집인 : 강대일
발행소 :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88, IT프리미어타워 1102호 (주)식품저널  |  사업자등록번호 : 207-81-50264
대표전화 : 02)3477-7114  |  팩스 : 02)3477-5222  |  독자센터 : help@foodnews.co.kr  |  발행연월일 : 2005.08.12
고객정보관리책임자 : 윤영아(foodinfo@foodnews.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대일  |  이용약관
Copyright © 2011 식품저널 인터넷식품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foodinfo@food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