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품저널 foodnews
식품저널뉴스식품산업
지난해 식품산업 생산실적 73조3천억…4% 증가건강기능식품제조업 증가, 유가공업ㆍ알가공업 감소
나명옥 기자  |  myungok@food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9.25  09:06:09
트위터 페이스북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식약처, 2016 식품산업 생산실적 브리핑 동영상 보기

1조 이상 생산 5개사…롯데칠성ㆍ농심ㆍCJ제일제당ㆍ하이트진로ㆍ서울우유 순

지난해 국내 식품산업 생산실적은 전년보다 4.1% 증가한 73조3000억원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생산실적 1조원 이상 업체는 롯데칠성음료ㆍ농심ㆍCJ제일제당ㆍ하이트진로ㆍ서울우유 등 5곳으로, 지난해 7곳에서 2곳이 줄었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가 25일 발표한 2016년 식품산업 생산실적에 따르면, 식품제조ㆍ가공업, 식품첨가물제조업, 식품용기ㆍ포장제조업 등(식품 일반), 식육가공업, ,식육포장처리업, 유가공업 등(축산물), 건강기능식품제조업 등(건강기능식품)을 포괄하는 국내 식품산업은 2012년 이후 연 평균 2.8%의 성장률을 보이며 지난해 73조3000억원을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2016년 식품산업 생산실적은 국내 제조업 총생산(GDP)의 16.9%, 국내 총생산(GDP)의 4.5%를 차지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 연도별 식품 등 생산실적

전체 식품산업에서 식품제조ㆍ가공업이 55.3% 차지
업종별 생산실적은 식품제조ㆍ가공업이 40조5549억원(55.3%)으로 가장 컸고, 식육포장처리업 12조8733억원(17.6%), 유가공업 6조241억원(8.2%), 용기ㆍ포장지제조업 5조9806억원(8.2%, 옹기류포함), 식육가공업 4조7905억원(6.5%), 건강기능식품제조업 1조4715억원(2.0%), 식품첨가물제조업 1조2982억원(1.8%) 등으로 집계됐다.

2015년과 비교해 식품제조ㆍ가공업, 건강기능식품제조업, 식육가공업, 식육포장처리업은 각각 3.4%, 29.9%, 12.1%, 6.9% 증가한 반면, 유가공업과 알가공업은 각각 1.7%, 4.3% 감소했다.

건강기능식품제조업 생산실적 증가는 2015년 백수오 제품에 이엽우피소가 혼입된 사건의 영향으로 증가세가 둔화됐던 건강기능식품 시장이 2016년에는 점차 회복된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반면, 지난해 조류인플루엔자(AI)와 구제역 등에 따른 여파로 원료 가격이 상승한데다 계란 품귀 현상으로 인해 유가공업과 알가공업은 2015년보다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 업종별 생산실적
   
 

유형별 생산실적 ‘돼지고기 포장육’ 1위
2016년 생산실적이 1조원 이상인 식품유형은 돼지고기 포장육, 쇠고기 포장육, 양념육, 우유 등 모두 14종으로 조사됐다.

유형별 생산실적은 2015년과 동일하게 돼지고기 포장육(5조9693억원)이 1위를 차지했고 쇠고기 포장육(4조6337억원), 닭고기 포장육(1조9148억원), 양념육(1조5211억원), 우유(1조4130억원) 순으로 규모가 컸다.

뒤를 이어 기타가공품(1조3607억원), 소스류(조미식품, 1조3558억원), 탄산음료(1조2778억원), 유탕면류(봉지라면, 1조2034억원), 소주(1조1787억원) 순으로 10위 안에 들었다.

1인 가구, 맞벌이 가족 증가 등으로 간편식 관련 품목의 생산이 전년보다 증가하고, 저출산의 영향으로 분유ㆍ조제유류 등 유가공품 생산은 감소하는 경향을 보였다.

   
 

건강기능식품 중 성장률 최고는 ‘홍삼제품’
건강기능식품 생산실적은 1조4715억원으로 2015년(1조1332억원)보다 29.9%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2년 이후 연평균 성장률은 8.7%에 이른다.

품목별로는 홍삼, 개별인정형, 비타민 및 무기질, 프로바이오틱스, 밀크씨슬 추출물 순으로 많이 생산됐으며, 이중 홍삼제품(5838억원)이 39.7%의 점유율로 부동의 1위를 차지했다.

식품 등 생산실적은 총 47조8336억원으로 2015년(46조5038억원)보다 2.9% 증가했다. 2012년 이후 연평균 성장률은 2.4%를 기록했다.

식품군별로는 기타 식품류(5조6244억원), 규격외 일반가공식품(4조3880억원), 음료류(3조6276억원), 주류(3조2935억원), 빵 또는 떡류(3조1321억원), 조미식품(3조326억원) 순으로 많이 생산됐다.

뒤를 이어 과자류(2조9578억원), 면류(2조5101억원), 커피(1조6498억원), 식용유지류(1조6180억원), 코코아가공품 또는 초콜릿류(1조907억원), 김치류(1조334억원) 등이 1조원 이상 생산된 식품군으로 나타났다.

2015년에 비해 소스ㆍ복합조미식품, 탄산음료, 과채음료ㆍ주스 및 커피 생산이 증가했는데, 이는 조리문화의 다변화, 피자ㆍ치킨ㆍ족발 등 배달식품의 증가, 과일주스ㆍ커피 인기 등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2016년 축산물가공품 생산실적은 24조79억원으로 2015년(22조7748억원)보다 5.4%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돼지고기ㆍ소고기ㆍ닭고기 포장육 생산이 전년보다 각각 12.3%, 4.7%, 2.7% 증가했으며, 간편하게 조리해 먹을 수 있는 양념육류도 11.2%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식생활의 서구화, 외식ㆍ캠핑문화 등의 정착으로 육류 소비가 증가한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생산실적 1조 이상 식품제조업체 5개사
생산실적이 1조원 이상인 업체는 식품제조ㆍ가공업체 4곳과 축산물가공업체(유가공업체) 1곳을 포함한 총 5곳으로, 이들 5개사 2016년 국내 식품산업 생산실적(73조3000억원)의 9.8%를 차지했다.

2016년 업체별 생산실적은 2015년 2위였던 롯데칠성음료㈜(1조8352억원)와 1위였던 ㈜농심(1조5665억원)이 자리를 바꿨고, CJ제일제당㈜(1조5529억원), 하이트진로㈜(1조1265억원), 서울우유협동조합(1조1180억원, 축산물가공업) 순으로 뒤를 이었다.

식품첨가물 제조업체 생산실적은 2015년에 이어 한화케미칼㈜이 1724억원으로 가장 많았고, 대상㈜(1230억원), 백광산업㈜(586억원), ㈜엠에스씨(481억원), ㈜엘지화학브이시엠(421억원) 순으로 뒤를 이었다.

이들 상위 5개 업체는 식품첨가물 시장의 34.2%를 차지했다.

건강기능식품제조업체는 ㈜한국인삼공사(3770억원)의 생산실적이 2004년부터 2016년까지 계속 1위를 유지하고 있으며, 콜마비앤에이치㈜(1027억원), ㈜노바렉스(722억원), ㈜서흥(608억원), ㈜한국야쿠르트(592억원) 등으로 생산실적이 많았다. 상위 10개 업체는 건강기능식품 생산실적의 60.6%를 차지했다.

   
 

10인 이하 식품산업 제조업체 79% 차지
2016년 식품산업 생산실적 보고 업체수는 3만8698개소로 2015년(3만7793개소)보다 2.3% 증가했다. 종업원 수는 43만7370명으로 2015년(42만1244명)보다 3.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0인 이하 업체(법인 기준)가 전체 업체수의 80% 가량을 차지했지만, 생산액 규모는 2015년(11.3%)보다 감소한 10.5%에 그쳐 여전히 영세한 식품제조업체가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17개 시ㆍ도별 생산실적은 경기도가 21조3639억원으로 국내 생산실적의 29.1%를 차지해 가장 높았으며, 충청북도(8조9521억원, 12.2%), 충청남도(6조9335억원, 9.4%) 포함 상위 3개 지역이 전체 생산의 50.8%를 차지했다.

이어 경상남도(5조5139억원), 전라북도(4조9177억원), 인천광역시(4조4269억원) 순으로 조사됐다.

< 저작권자 © 식품저널 food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
나명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신설법인] 11월 13~19일
2
간장 명칭 논란 “빵을 우리식 이름으로 바꾸자는 건 넋나간 얘기…간장은 간장”
3
식품 표시ㆍ광고, 면죄부 받기 위해 민원 낸다?
4
“식품표시광고, 소비자 이해하기 쉽게 개선돼야”
5
22일은 제1회 김치의 날…첫 기념식 개최
6
현행 식품 표시ㆍ광고, 의무규정 이외 표시 불안하다
7
경상도에선 안성탕면, 전라도는 삼양라면 ‘좋아요’
8
포스트 코로나 시대 이끌 K-FOOD는?
9
[신상품] 대상F&B ‘티룸’ 대상F&B ‘티룸’ 파리바게뜨 ‘카페 아다지오 시그니처70’
10
‘미래식품ㆍ푸드테크’ 계약학과 석사과정 신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식품저널(Food News)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0022호  |  등록일 : 2005.08.12  |  발행인·편집인 : 강대일
발행소 :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88, IT프리미어타워 1102호 (주)식품저널  |  사업자등록번호 : 207-81-50264
대표전화 : 02)3477-7114  |  팩스 : 02)3477-5222  |  독자센터 : help@foodnews.co.kr  |  발행연월일 : 2005.08.12
고객정보관리책임자 : 윤영아(foodinfo@foodnews.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대일  |  이용약관
Copyright © 2011 식품저널 food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foodinfo@food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