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품저널 foodnews
식품저널뉴스국제
“나트륨 섭취 2500㎎ 제한 심부전 환자, 사망 입원율 높아”美 연구팀, 심장병학회 학술지에 발표
김혜민 기자  |  hmkim@food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12.29  17:14:44
트위터 페이스북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미국의 한 대학에서 나트륨 섭취를 제한하는 것이 심부전 환자에게는 해로울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러시대학교 메디컬센터 심장전문의 라미 두키(Rami Doukky) 박사는 심부전 환자의 나트륨 섭취를 제한하면 사망 또는 입원할 위험이 높아진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고 28일 헬스데이가 보도했다.

라미 두키 박사 연구팀이 일일 나트륨 섭취량을 2500㎎으로 제한한 심부전 환자 130명과 제한하지 않은 환자 130명을 3년 동안 추적 관찰한 결과, 나트륨 섭취를 제한한 그룹의 사망 또는 입원율이 42%인 반면, 나트륨 섭취를 제한하지 않은 그룹은 26%로 나타났다. 이는 나트륨 섭취를 제한한 환자가 그렇지 않은 환자보다 사망 또는 입원율이 85% 높은 것을 의미한다고 라미 두키 박사는 말했다.

심부전(heart failure)은 심장 기능 이상으로 인해 혈류가 감소되고 전신에 영양소와 산소를 원활히 공급하지 못하는 상태를 말한다. 염분 섭취가 많아지면 체내에 수분이 축적되면서 혈압이 높아지기 때문에 심부전 환자에게 저염식이 권장돼 왔다.

라미 두키 박사는 “나트륨 섭취를 제한하면 체내 수분량이 줄면서 수분을 유지하기 위해 일부 호르몬의 활동이 자극되고, 심부전의 진행을 촉진시킬 수 있다”며 “다만, 고혈압 치료제를 복용하지 않은 환자나 만성심부전 환자에게 나트륨 섭취를 제한하면 사망 또는 입원율을 높일 수 있어 유의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연구결과는 미국 심장병학회 학술지(Journal of American College of Cardiology) ‘심부전(Heart Failure)’ 온라인 판에 게재됐다. 

< 저작권자 © 식품저널 food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김혜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국제종자박람회 전시포 출품 품종 모집
2
지난해 음식료품업계 순이익 급감
3
한양대ㆍ고려대, ‘기능성식품 계약학과’ 첫 신입생 모집
4
한 눈에 보는 주요 식품 정책(2020년 3월)
5
식용곤충으로 ‘간 건강기능식품’ 개발
6
2월 식품 온라인 쇼핑 93% 증가
7
이디야커피, 평택에 로스팅공장 ‘드림팩토리’ 준공
8
고등어ㆍ오징어 4월부터 금어기 시작
9
한양대-고려대-건기식협회, 건기식 인재 양성 MOU
10
[신상품] 롯데제과 ‘죠크박바’ 동원F&B ‘리챔 트러플’ 풀무원 ‘숨&프로폴리스’ 샘표 ‘맛있는 추억 간장’ 던킨 ‘오레오 도넛’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식품저널(Food News)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0022호  |  등록일 : 2005.08.12  |  발행인·편집인 : 강대일
발행소 :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88, IT프리미어타워 1102호 (주)식품저널  |  사업자등록번호 : 207-81-50264
대표전화 : 02)3477-7114  |  팩스 : 02)3477-5222  |  독자센터 : help@foodnews.co.kr  |  발행연월일 : 2005.08.12
고객정보관리책임자 : 윤영아(foodinfo@foodnews.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대일  |  이용약관
Copyright © 2011 식품저널 food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foodinfo@foodnews.co.kr